에비츄. 얘들은 가라

from 영상썰 2008/06/24 21:31

애교만점의 햄스터와 주인인 독신여성,

그리고 주인의 보이프렌드와 펼쳐지는 알콩달콩하고

귀엽고 예쁜 이야기...가 아니다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얼핏보면 귀여운 햄스터..인듯하나 실상은 변태 햄스터.

'에비츄데츄~' 말끝마다 '츄'를 붙이는 것이 습관인 괴햄스터이다.

그런데 햄스터라기 보다는 거의 '쥐'취급을 받고 있다..

말이 애완동물이지 식모와 다름없는 삶을 살고 있다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귀여움을 넘어선 무개념 행동의 극치를 부리는데;;
사용자 삽입 이미지

그야말로 까불까불한 성격. 무뇌의 표본을 보여준다

말한마디로 주인을 심히 자극하는데에 도가 튼것도 있지만..

많은 사람들 앞에서 망신주는것에도 일가견이 있다;

(녹색의 윙윙은 그렇다쳐도.. 망코망코망코는-_-;;;;)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죽음을 자초하는 에비츄;

동정도 안나온다;;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나쁜남자와 바보여자 커플.

저렇게 무식하게 패놓고도 선물만 받으면 언제그랬냐는듯;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보면 알겠지만 에비츄는 성인만화다; 성인햄토리라고 불리울 정도.

이 망가는 햄스터의 눈으로 본 인간사(?)를

엉뚱한 풀이로 전개해 나가는 것이 백미..;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"뜨헉"하는 표정이 압권이다.

그런데 전혀 엉뚱한 곳에서 '뜨헉'을 일으킨다는 것이 문제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매일 매일 걸려오는 변태의 전화도 감초같은 역할을 해준다;

쿨럭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개인적으로 가장 황당한 캐릭터라 생각되는 마-군

생긴것도 멀쩡한 데다가 애인도 있는 이사람이 종족을 넘어선

에비츄를 사랑하고 있다;;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순정만화틱한 코드를 이렇게나 엽기적으로 쓸 수 있다니;

정상인을 거의 찾아보기 힘든 작품이다;;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에비츄의 귀여운 폭주.

자신들의 동족들이 800엔에 팔려나가는 것이 심히 불만인듯하다.

(저 옆에 에비츄가 써놓은 가격을 보라;;ㅋㅋ)

더 웃긴것은 이 에비츄만이 말을 할 수 있고 집안일을 하는것을

등장인물들이 전혀 이상하게 생각하지 않는다는 것이다.. 뭥미...
(다른 햄스터들은 안그러는데;)

 

이건 보너스.. 에비츄 목소리의 정체는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사용자 삽입 이미지
사용자 삽입 이미지

 

=

 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성우는 동일인물.. 어메.

'영상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X-CLAMP  (2) 2008/07/02
미야자키 하야오의 작품들  (6) 2008/06/26
공의 경계 - 살인고찰 전편  (0) 2008/06/26
에비츄. 얘들은 가라  (0) 2008/06/24
레이어스 외 잡설  (2) 2008/06/17
공의경계 - 부감풍경  (4) 2008/06/14
13층. 또다른 호접몽 이야기.  (0) 2008/06/07
베르세르크 낙인의 검사  (0) 2008/06/06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티스토리 툴바